PRESS

제목 ‘소프트웨어 고성장클럽 200’ 사업 스토익엔터테인먼트외 60개 기업 신규 선정
작성자 stoicent
작성일자 2020-08-07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은 ‘소프트웨어 고성장클럽 200’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 61개사를 신규 선정했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어 고성장클럽 200’은 소프트웨어 기업 중 고성장이 기대되는 창업 초기단계의 예비 고성장 기업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고자 하는 고성장 기업을 발굴하여, 자율과제예산 지원,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기업은 최대 2년간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2020년 지원 대상은 2019년 선정된 60개 기업 중 성과가 우수한 53개 기업과 이번에 신규로 선정된 61개 기업으로, 총 114개 기업이다.

추진 첫 해였던 작년, 동 사업을 통해 지원받은 기업들은 매출액 28% 성장, 투자 1,207억원 유치, 신규 일자리 618명 창출 등의 성과를 낸 바 있으며, 코스닥에 상장하는 성과를 낸 기업도 있다.

지난 2월 12일부터 3월 12일까지 진행된 사업 공고에서는 총 264개 기업이 지원했으며, 4.3:1이 넘는 높은 경쟁률을 보여 국내 소프트웨어 기업이 가진 성장에 대한 의지와 관심을 알 수 있었다.

우수기업 선정을 위해 창업기업 육성기관, 벤처캐피탈 등에 종사하는 민간 전문가가 심사에 참여하였으며, 서면․발표평가를 통해 성장 가능성, 혁신 역량, 글로벌 지향성이 높은 기업을 선정하였다.

이번에 선정된 61개사의 유형으로는 인공지능․빅데이터 기업이 31개(51%)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이외 콘텐츠 융합 8개(13%), 가상․증강현실 6개(10%), 사물인터넷 4개(7%), 보안 4개(7%),클라우드 3개(5%)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소프트웨어 고성장클럽 200’에 선정되면 예비 고성장 기업은 연 1억원이내, 고성장 기업은 연 3억원이내에서 기업이 자율 설계한 과제(예 : 마케팅 역량 강화 등)를 이행할 수 있도록 최대 2년간 지원하며, 전문가 지원단 밀착 자문, 대기업․투자자 연결, 기업간 협력을 위한 상호교류, 국내․외 전시회 참가, 기업 홍보 등을 지원한다.

또한, 선정된 기업 61개사 중에 글로벌 시장 진출이 기대되는 기업 8개(예비 고성장 5개, 고성장 3개)를 향후 선발하여, 연 1.5∼4억원(예비 고성장 1.5억원, 고성장 4억원)의 기술개발 과제 비용을 추가 지원한다.


조회수 6
다운로드수 0
‘소프트웨어 고성장클럽 200’ 사업 스토익엔터테인..

Contact to us

Our company doing a buisness globally with our valued partners all over the world.
Simply get in touch with us for more information regarding by products.

Detail view

Download Center

To get the details of our products,
explore Our company Download Center.

Detail view